이천희, 김재욱, 윤진욱, 김영광. 우리가 사랑하는 남자모델 네명의 누드는 사진가 보리의 앵글에서 건강하게 빛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