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 Korea> 창간 10주년을 기념하며 동시에 한국 팬들에게 처음으로 인사하기 위해 리한나가 직접 더블유 커버와 화보를 디렉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