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넘어오지 마시오.’ 하지 말라는 것을 하고, 넘지 말라는 것을 넘어 만들어진 역사는 의외로 많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