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잔하게 일렁이는 피아노 선율처럼 고요하고 평온한 공간. 그 속에서 물결치듯 피어나는 이로의 부드러운 감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