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계절엔 특별한 만남을 기다리게 된다. 선명하고 다채로운 컬러 팔레트와 조우한 버버리 프로섬(BURBERRY PRORSUM)의 어느 봄날처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