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넬의 차세대 뷰티라인 | 더블유 코리아 (W Korea)

샤넬의 차세대 뷰티라인

2022-01-05T19:24:59+00:002022.01.06|BEAUTY|

스킨케어, 메이크업, 프래그런스를 결합한 홀리스틱 안티에이징 뷰티 N°1 DE CHANEL 

샤넬은 스킨케어, 메이크업, 프래그런스를 결합한 아름다움에 대한 혁신적이고 세계적이며 지속가능한 접근 방식의 차세대 뷰티 라인, N°1 DE CHANEL 선보인다. N°1 DE CHANEL 중심에는 가브리엘 샤넬을 상징하는 , 레드 까멜리아가 있다. N°1 DE CHANEL 강인한 생명력을 지닌 레드 까멜리아가 풍부하게 함유되어 피부 노화의 N°1 단계에서 탁월한 효과를 보이는 홀리스틱 안티에이징 뷰티다

 

까멜리아에 대한 전문성

프랑스 남서부의 고자크 지역에 까멜리아를 전문적으로 연구하는 샤넬 오픈스카이 연구소가 있다. 샤넬은 친환경 재배 방식에 따라 까멜리아를 재배하고 관찰하여, 효과적이고 새로운 성분을 개발한다. 까멜리아 고유의 자연 속성을 보존하고 보호하기 위해 농업생태학과 산림생태학을 활용한 실험적인 재배 방식이다. 이러한 전문성을 바탕으로 샤넬 연구소는 차르(Czar)라는 까멜리아 품종에서 추출한 레드 까멜리아 추출물의 놀라운 특성을 밝혀냈다. 레드 까멜리아 추출물은 피부 노화의 단계에 작용하여 피부 노화의 징후를 완화한다. 피부 활력을 향상시켜 오랫동안 건강한 피부를 유지할 있도록 돕는다. 또한 까멜리아 워터는 상쾌함을 선사하며, 까멜리아 오일은 피부 수분을 지켜준다. 그리고 까멜리아 효모 추출물은 피부 장벽 기능 강화에 도움을 준다

 

노화에 대한 전문성

샤넬 연구소는 10 년간 세포 노화 분야의 전문 연구자들과의 협업을 통해 세네상스(Senescence) 불리는 노화의 징후에 대한 새로운 관점을 제시한다. 피부는 자연스러운 시간의 흐름과 도시의 다양한 외부요인(스트레스, 자외선, 오염 물질 )으로 인해 세포가 활력을 잃어 노화의 징후가 나타난다. 노화가 시작된 세포는 분열을 멈추고 제거되지 않는데, 다른 활성 세포들의 기능을 방해하여 노화 징후를 촉진한다. 샤넬은 레드 까멜리아 추출물이 노화의 단계에서 뛰어난 효과를 보이는 것을 발견했다. 항산화 성분이 풍부하게 함유되어 스트레스로부터 피부를 보호하고 건강한 광채를 유지하기 위한 피부 상태를 개선하는데 도움을 준다

 

환경과 지속가능성에 대한 전문성

N°1 DE CHANEL 환경과 지속가능성을 고려한 포뮬러와 패키지로 탄소 발자국을 줄인 차세대 뷰티 라인이다.

1. 클린 포뮬러

포뮬러는 재생 가능하고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줄인 자연 유래 성분을 함유한다. 제품의 효과, 안정성, 감각적인 경험 모두를 만족시키면서도 자연 유래 성분을 최대 97%, 까멜리아 성분을 최대 76% 함유하는데, 까멜리아는 꽃잎과 씨앗, 효모까지 모두 사용한다

2. 지속가능한 패키지

N°1 DE CHANEL 패키지의 전체 디자인을 간소화하고, 제품의 무게는 평균적으로 30%, 특히 크림은 50%까지 줄였다. 또한 전체 라인의 80% 유리로 제작되었으며, 크림의 경우에는 리필 가능한 패키지로 선보인다. 셀로판 소재의 일회용 플라스틱 사용을 제한하였으며, 종이 인서트 대신 QR 코드로 대체했다. 보틀을 장식하는 잉크는 모두 친환경 잉크를 사용했으며, 모든 제품의 캡에는 재활용 소재 또는 식물에서 공급받은 바이오 소재를 사용한다. 특히 크림의 캡은 까멜리아의 씨앗 껍질로 만들었다

N°1 DE CHANEL 레드 까멜리아 세럼

N°1 DE CHANEL 뷰티 리추얼의 핵심 스킨케어 단계로 피부 활력을 지켜주는 레드 까멜리아 추출물이 풍부하게 함유되어, 5가지 피부 노화 징후(주름, 눈에 띄는 모공, 탄력 저하, 편안함과 광채 부족) 개선한다. 95% 자연 유래 성분과 76% 까멜리아 추출 성분으로 이루어졌는데, 상쾌한 감촉을 선사하는 투명한 텍스처는 피부에 즉각적으로 흡수되며, 민감한 피부뿐만 아니라 모든 피부 타입에 사용할 있다. (용량 가격: 30ml, 15만원/50ml, 19 9천원)

*이 포스팅은 광고를 포함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