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 커피를 마시는 것을 인생의 일부로 생각하는 멜버니언들의 마음을 오랜 기간 사로잡은 카페 세 곳을 소개합니다.

1 St. Ali

멜버른 남쪽의 한적한 골목에 자리 잡은 세인트 알리 카페. 콜럼비아에 땅을 매입하여 자신들만의 커피콩을 재배하고 로스팅하여 직접 공수받는다. 대표 메뉴는 완벽한 발란스를 자랑하는 플랫화이트와 금빛 크레마의 향연 롱 블랙.
(12-18 Yarra Pl, South Melbourne Vic 3205)

2 Sensory lab

도심 한가운데의 데이비드 존스 백화점 입구에 위치한 카페. 멜버른에서 최고로 신선한 원두를 맛볼 수 있는 곳이다. 저녁 7시까지 운영하니 쇼핑에 지친 몸을 커피로 달래기에도 제격이다.
(297 Little Collins St. Melbourne Vic 3000)

3 Patricia coffee brewers

간판도 찾아볼 수 없는 작은 골목에 자리 잡은 히든 플레이스. 블랙은 롱 블랙, 숏 블랙 커피, 화이트는 플랫화이트, 라떼가 인기이며 필터 커피는 그 시즌의 시즈널 빈의 특별함을 느껴볼 것을 추천한다. 달콤한 커피를 좋아한다면 초콜릿이 듬뿍 들어간 모카커피를 권한다.
(Cnr Little Bourke & Little William St. Melbourne Vic 3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