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갛고 순수한 소녀에서 더없이 고혹적인 팜므 파탈의 표정까지. 깊이의 끝을 알 수 없는 아티스트, 보아의 판타스틱 패션 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