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위의 빛을 무섭게 삼키는 빛나는 동공, 아름다운 몸에 감도는 무한한 어둠… 배우 민효린이 선과 악을 오가는음산하고 매혹적인 뱀파이어 롤리타로 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