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으로 가득한 2월의 위시 리스트 | 더블유 코리아 (W Korea)

너는 나의 발렌타인

2022-02-07T01:00:47+00:002022.02.07|FASHION, 쇼핑|

사랑으로 가득한 2월의 위시 리스트.

리본 엠블럼 장식 미니드레스는 발렌티노 제품.

 “주는 즐거움과 받는 기쁨. 초콜릿보다 유용하고 달콤한 것들이 여기 있다.” – 패션 에디터 김민지 

 

1_빅토리녹스의 알록스 포켓 나이프 

올해 결혼 10주년을 맞이해 혜린 아빠에게 주고픈 밸런타인데이 선물을 고심하던 중. 빅토리녹스의 2022 알록스 리미티드 에디션이 눈에 들어왔다. 117일에 갓 론칭한 따끈따끈한 아이템으로 시크한 잿빛의 ‘Thunder Gray’가 마음에 쏙 든다. 뒷면에는 2022’라는 연도가 표기되어 컬렉터들에게 인기고 특별한 한 해를 기억하기에도 제격일 듯. 에디터 남편 아니랄까 봐 ‘한정판’에 유독 두 눈을 반짝이는 그를 위한 센스 있는 선물이길 바라며. – 패션 디렉터 박연경 

 

2_미우미우 링 

포장을 풀고 이 반지를 보면 입가에 미소가 번질 것 같다. 두꺼운 형태에 각인된 로고와 귀여운 장식, 거기에 크리스털과 큐피드 화살까지 세팅된 무적 반지. 매일 못 차면 어떤가. 스토리가 담겨 있는 게 어쩌면 더 큰 의미로 남을지도 모른다. – 패션 에디터 이예진 

 

3_프라다, 팜므백 

미니멀한 직사각형 실루엣, 강렬한 레드 컬러, 매끈한 가죽 소재, 이 모든 것을 마무리하는 트라이앵글 로고까지. 이름조차 관능적인 ‘팜므(femme) 백’은 밸런타인데이 위시 리스트라 쓰고, 그것과 상관없이 지금 당장 사고 싶은 가방이라 읽는다. – 콘텐츠 에디터 장진영 

 

4_라프 시몬스 니트 

전형적인 모양이 아닌 하이넥 라인, 핑크와 틸 컬러의 감각적인 조합, 포근한 울 블렌드 소재, 무엇보다 로맨틱한 빨간 컬러가 밸런타인데이에 마음을 전하기에 제격일 듯. – 패션 에디터 이예지 

 

5_로에베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가오나시 해먹 백 

<이웃집 토토로>에 이은 로에베와 스튜디오 지브리의 두 번째 협업,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시리즈가 공개되었다. 미남 하쿠의 얼굴이 새겨진 미니 백부터 사랑스러운 치히로의 얼굴이 프린트된 블랭킷까지. 그중에서도 가장 애정하는 캐릭터인 얼굴 없는 요괴, 가오나시의 얼굴을 새긴 해먹 백이 눈에 들어온다. 스튜디오 지브리 애니메이션의 마니아로서 두고 보는 것만으로도 배부를 것 같은 아이템. – 패션 에디터 김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