롱샴의 2011 AW 컬렉션과 함께하는 이번 시즌의 스타 라인 ‘발잔’

프랑스를 대표하는 명품 브랜드 롱샴(LONGCHAMP)에서 2011 A/W시즌, 승마에서 영감을 받아 강인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여성의 이미지를 담은 ‘발잔(BALZANE)’라인을 새롭게 선보인다.

‘발잔(BALZANE)’ 라인은 승마의 영감으로 디자인한 대표적인 제품 군으로, 말의 안장 모양을 그대로 덧대어 만든 듯 입체적인 프론트 커버와 말 고삐 모양의 스트랩, 두툼한 메탈 버클 장식으로 내추럴함과 모던함을 적절하게 믹스했다. 특히, 유연하면서도 볼륨감 있는 어린 황소 가죽은 말의 안장을 떠올리게 하는 꼼꼼한 스티치 마감과 더불어 더욱 세련된 소재로 변화했다. 포멀한 수트 룩이나 캐주얼한 룩에도 무난하게 잘 어울리며, 매일 착용해도 질리지 않는 시즌리스 백으로 손색이 없다. ‘발잔(BALZANE)’라인은 두 가지 사이즈의 토트백과 한 가지 스타일의 호보백으로 출시되며 블랙, 레드, 브라운 그리고 다크 그린으로 차분하면서도 세련된 컬러로 만날 수 있다.

이번 가을, 롱샴(LONGCHAMP)의 ‘발잔(BALZANE)’백과 함께 고급스럽고 세련된 무드를 연출해 보는 건 어떨까?

롱샴 공식 유튜브 바로가기
http://www.youtube.com/LongchampParis

Keep on Riding
Looking for the Balzane bag in the streets of Paris …

새로운 롱샴 광고 캠페인의 얼굴인 오드리 마네이, 그녀가 가장 좋아하는 가방인 2011 AW 컬렉션의 ‘발잔’을 숨기고 있다! 가방을 추격해라! 광고 캠페인에도 나온 슈퍼 모터사이클을 타고 가을 길을 누비며, 이번 시즌의 아이콘 백인 새로운 발잔 백을 사라지기 전에 찾아야 한다!

록 뮤직과 함께 추격을 하는 동안 당신의 모터사이클은 파리의 가장 아름다운 여러 유적들을 지나가게 된다. 당신은 오드리와 그녀의 가방 발잔이 기다리고 있는 곳으로 당신을 인도해줄 단 하나의 올바른 여행길을 골라야 한다.

가는 길에 운이 좋게도 당신은 세 명의 스타 블로거 (중국 Jing Wang, 프랑스 Eleonore Bridge 그리고 미국 Rumi Neely) 를 만나게 될 것인데, 이들은 당신에게 유용한 단서들을 줄 것이다

http://blog.yoka.com/1449845
http://www.leblogdelamechante.com
http://www.fashiontoas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