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이란 레드처럼 열정적이기도 하고, 오렌지처럼 달콤하기도 하고, 블루처럼 푸르게 설레는 컬러 팔레트와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