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 신상 향수 모음.ZIP | 더블유 코리아 (W Korea)

겨울 신상 향수 모음.ZIP

2023-01-09T11:56:40+00:002023.01.08|BEAUTY, 쇼핑|

꽁꽁 얼어붙은 몸과 마음을 녹여줄 따스한 향기.

1. Astier de Villatte 르 디유 블루 고대 이집트에서 신과 인간을 연결해준 향료 ‘키피’를 모티프로 했다. 허니 우드, 스카치 브룸, 오포파낙스가 조화를 이루는 신비로운 향. 100ml, 48만원.

2. Atelier Cologne 앙상 셀레스테 ‘신의 눈물’이라고 불리는 전설적인 향료, 프랑킨센스를 중심으로 생강과 벤조인이 추가됐다. 관계에 긴장감을 일으키고 싶을 때 뿌려볼 것. 100ml, 355천원대.

3. D.S.&Durga 스윗 두 낫띵 아지랑이가 이글거리는 사막에 가면 이런 느낌일까? 네롤리와 사막 후추의 알싸한 첫 향이 지나면 우디 머스크 노트가 시간을 느리게 흐르게 만든다. 100ml, 329천원.

4. Le Labo 핸드 포마드(히노키) 기존 제품의 두 배 가까운 용량으로 알루미늄 튜브에 담아 출시했다. 편백나무 숲에서 깊은 숨을 들이마신 듯 평온한 향. 100ml, 49천원대.

5. Mancera by Perfume Gallery 머스키 가든 과일과 꽃, 머스크의 은밀한 향이 최면을 거는 듯 다가오며, 황금색 플라워 장식 보틀이 빈티지한 매력을 풍긴다. 120ml, 27만원.

6. Officine Universelle Buly 알라바스트 스톤 디퓨져 (이탈리 캄파뉴) 향나무와 통카빈, 바닐라를 배합한 오일을 스톤에 떨어뜨리면 평화로운 시골을 연상시키는 향이 발산된다. 5ml(오일 포함), 128천원.

7. Jo Malone London 머르 앤 통카 코롱 인텐스 희귀한 원료를 수집해 만든 코롱 인텐스 라인이 리뉴얼됐다. 머르나무 수액과 통카 열매, 아몬드, 바닐라가 뿜어내는 향이 도톰한 겨울 코트처럼 포근하고 묵직하다. 100ml, 295천원.

8. YSL Beauty 리브르 르 퍼퓸 불이 활활 타오르는 두아 리파의 광고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 리브르 향수의 신제품. 시그너처 향조인 오렌지 블로섬과 라벤더에 톡 쏘는 진저와 사프란을 가미해 향이 더욱 깊고 강렬해졌다. 50ml, 197천원대.

9. Eau D’italie 몬 투 더스크 이탈리아 포시타노에 위치한 ‘레 시레누즈 호텔’의 창립자가 만든 니치 퍼퓸 브랜드 오디딸리의 향수. 달콤한 바닐라 향이 부담스럽지 않은 관능미를 더한다. 100ml, 285천원.

10. Byredo 아이즈 클로즈드 이름처럼 눈을 지그시 감고 맡게 되는 향수로 시각을 차단했을 때 느껴지는 감정을 표현했다. 시나몬과 카르다몸, 파촐리의 향이 침대에 누운 듯 안락하다. 100ml, 35만원.

11. Tamburins 퍼퓸 밤 카모 블록을 형상화한 디자인의 고체 향수. 달콤한 카모마일과 쌉싸래한 클라리세이지 허브가 상반된 매력을 발산한다. 6.5g, 465백원.

12. Givenchy Beauty 드 지방시 MMW 지방시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매튜 M. 윌리엄스의 이니셜이 새겨진 보틀이 그의 디자인처럼 모던하다. 팔로산토와 카르다몸, 시더우드가 매캐하고 따스한 향. 100ml, 296천원대.

13. Tom Ford Beauty 쏠레이 네쥐 쉬머링 바디 오일 눈 덮인 알프스에 반사된 은빛 햇살처럼 피부에 은은한 광채를 부여한다. 가볍게 스며들며, 그 향은 달달하고 우아하다. 45ml, 67천원대.

14. Carner Barcelona by Jovoy 타데스 엑스뜨레 드 퍼퓸 아몬드, 시더우드, 통카빈, 머스크 등이 배합된 소프트 우드 플로럴 계열. 온화한 매력을 발산하고 싶은 순간에 권한다. 50ml, 178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