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웃도어 뷰티 가이드

이채민

1년을 꼬박 기다린 여름휴가의 달콤함은 그 무엇과도 비교할 수 없지만, 뜨거운 햇볕의 직격탄을 맞는 피부는 연일 적색경보를 울린다. 여름 여행에 필요한 모든 것을 정리했다.

_GettyImages-170585701
휴가지에서의 뷰티 루틴을 매년 되풀이하는 이유는 그만큼 이 시기의 피부 관리가 중요하기 때문이다. 꿀맛 같은 여름휴가를 보낸 뒤 그 이후의 1년을 오롯이 피부과에 투자하고 싶지 않다면, 휴가지에서부터 피부를 현명하게 관리해야 한다. 어렵게 생각할 필요 없다. 정답은 언제나 기본에 있으니까. 낮동안 가장 중요한 건 자외선 차단이다. 일반 평지의 자외선 강도가 10% 내외라고 했을 때 모래에서는 25~35% 정도다. 물의 자외선 강도는 5% 이내지만 정오를 전후로 내리쬐는 자외선은 반사되지 않고 물속 60cm까지 투과되기 때문에 물놀이를 간다면 워터프루프 자외선 차단제는 필수다. 평소에 한 가지 자외선 차단제만 사용했다면 휴가지에서는 주력 자외선 차단제와 보조 자외선 차단제를 나누어 사용하길 권한다. 메이크업 전에는 로션이나 크림, 젤 타입 자외선 차단제를 피부에 고르게 잘 펴 바른다면, 메이크업 후에는 스프레이나 스틱, 쿠션 타입을 활용해 국소 부위에 수시로 덧바르는 식이다. 밤에는 열 받은 피부 온도를 내리는 데 주력해야 한다. 급격한 온도 차는 피부를 예민하게 만드니, 피부 온도를 단계적으로 낮추는 것이 중요하다. 흔히 알로에베라와 민트처럼 쿨링 효과가 있는 수딩 젤을 냉장고에 넣어두었다가 팩처럼 사용하는데, 민트 성분은 모세혈관 확장이 있는 민감성 피부라면 주의가 필요하다. 민트는 열을 순식간에 내리나, 시간이 지날수록 리바운드 현상으로 열감이 도리어 오를 수 있기 때문. 피부가 후끈거릴 때 얼음이나 차가운 물을 피부에 직접 대기보다는, 녹차 추출물이나 아줄렌 성분을 함유한 수딩 토너를 듬뿍 묻힌 화장솜이나 거즈 패드를 냉장고에 두었다가 얼굴 전체에 5분간 올려두는 게 훨씬 더 효과적이다. 차가운 거즈를 얼굴에 올려 피부 온도를 낮춘 다음 알로에 젤을 도톰하게 바르고 10분간 기다린 뒤 수분 미스트를 흠뻑 적셔 손가락으로 마사지하며 남은 알로에 젤을 흡수시키는 것 또한 추천하는 방법이다. 마지막으로 가볍고 산뜻한 질감의 수분 제품을 수면 팩처럼 듬뿍 바르고 자면 다음 날 피부 컨디션도 걱정 없다.

Deramtory 하이포알러제닉 시카 레스큐 거즈 패드 아줄렌 성분이 민감해진 피부를 빠르게 진정시킨다. 100ml, 2만2천원.

Chanel 이드라 뷰티 까멜리아 나이트 마스크 카멜리아 알바 PFA 성분이 피부 본연의 수분 공급 능력을 높이고, 블루 진저 PFA 성분이 손상된 피부 장벽을 강화한다. 100ml, 11만9천원.

Avene 안티에이징 선크림 SPF 50+ / PA++++ 옥토크릴렌과 파라벤, 향료 등 피부에 자극이 될 수 있는 성분을 배제한 저자극 자외선 차단제. 촉촉한 제형이지만 산뜻하게 마무리돼 여름철에 사용하기 좋다. 50ml, 2만8천원.

Hera 아쿠아 리차징 슬리핑 마스크 녹차 추출물이 낮 동안 자외선에 자극받아 지친 피부 컨디션을 쭉 올려준다. 50ml, 3만2천원.

Rovectin 스킨 이센셜즈 베리어 리페어 아쿠아 컨센트레이트 알로에베라와 세라마이드, 토코페롤 등 자극받은 피부를 유연하게 케어해주는 성분만 담았다. 45ml, 3만6천원.

BoH 듀얼 프라이머 선 스틱 티트리 성분을 함유한 중앙의 살색 부분이 피지를 조절하고, 세라마이드와 비타민을 함유한 바깥 부위는 스틱이 부드럽게 발리도록 도와준다. 11g, 1만9천8백원

Real Barrier 아쿠아 수딩 젤 크림 피부 온도 감소 임상 테스트를 완료한 제품으로 수분을 가득 머금은 젤 텍스처가 피부 온도를 5℃ 가량 낮춰준다. 50ml, 3만원.

Aesop 프로텍티브 페이셜 로션 SPF 30 화장하기 전, 가볍게 사용하기 좋은 산뜻한 제형의 자외선 차단제. UVA와 UVB를 이중으로 흡수하는 화학적 필터를 탑재해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효과적으로 보호한다. 50ml, 7만3천원.

RMK 스킨듀너 쿨링젤 셔벗 같은 젤 제형이 피부에 닿는 순간 시원한 쿨링감을 선사한다. 150ml, 4만2천원.

Estee Lauder 크레센트 화이트 풀 사이클 브라이트닝 쿨링 소르베 팩 감초 및 알로에베라 성분이 열 받은 피부를 시원하게 진정시켜준다. 한 손에 쏙 들어오는 캡슐 형태로 여행 갈 때 챙기기 좋다. 8캡슐, 11만원대.

Tonymoly 유브이 마스터 마일드 선쿠션 SPF 50+ PA++++ 쿠션 타입이라 손에 묻히지 않고 여러 번 덧바르기 편하다. 13g, 1만6천9백원.

뷰티 에디터
김선영
포토그래퍼
박종원(제품)

More Like This

SNS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