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렉산더 맥퀸의 앰베서더, 전지현 | 더블유 코리아 (W Korea)

전지현이 돌아왔다

2020-06-09T17:53:49+00:002020.06.10|FASHION, 뉴스|

알렉산더 맥퀸의 한국 앰베서더로 배우 전지현이 선정되었다.

배우 전지현은 2020년 6월부터 럭셔리 하우스 브랜드 알렉산더 맥퀸과 새로운 인연을 시작한다. 2020 가을/겨울 프리 컬렉션 의상을 멋지게 소화하고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냈으며, 알렉산더 맥퀸 하우스를 대표하는 디자인인 ‘미니 주얼 사첼백’을 선택했다. ‘미니 주얼 사첼백’은 주얼리처럼 손에 끼는 버클이 특징으로 클러치처럼 들 수도 있고, 숄더백으로 활용 가능해 오랫동안 사랑받아온 맥퀸의 대표적인 백이다. 우아함 안에 깃든 강인한 전지현의 매력은 알렉산더 맥퀸 하우스의 가치와 완벽하게 어우러진다.

전지현이 착용한 제품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