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크업 클렌징, 잔여물 없이 제대로 닦아내는 방법! | 더블유 코리아 (W Korea)

피부가 달라지는 세안 도구

2018-07-19T19:44:20+00:002018.07.20|BEAUTY, 트렌드|

깨끗이 씻었는데도 화장솜에 더러움이 묻어난다면? 손가락 세안만으로는 부족하다는 의미! 도구를 더하면 피부가 달라진다.

씻을래_num
‘환공포증’을 부르는 블랙 헤드
1. So Natural 포어 클린 스팟 브러쉬
콧방울에 딱 맞는 슬림한 디자인의 브러시. 짧고 탄력 좋은 극세사 브러시 모가 손가락이 닿지 않는 모공 속까지 섬세하게 닦아낸다. 1만원.

피부가 예전 같지 않다면?
2. Mary Kay 스킨비고레이트 클렌징 브러시
클렌징 디바이스 하나 추가했을 뿐인데 피붓결은 보들보들, 안색이 달라질 것이다. 매일 쓰기에 좋은 사이즈와 부담 없는 가격도 장점. 9만8천원.

메이크업에 힘쓴 불금 새벽
3. Daiso 실리콘 세안 스펀지
스펀지가 내장되어 금세 풍성한 거품이 만들어지고, 실리콘 면에 있는 작은 돌기가 부드러운 마사지와 함께 완벽한 클렌징을 도와준다. 2천원.

미세먼지가 끊이지 않는 계절
4. Lya Nature 모공 브러쉬 & 행어
엄청난 거품을 만들어주는 세안용 브러시와 브러시의 물빠짐과 보관을 용이하도록 돕는 행어. 브러시 바닥면에 자석이 있어 철제 행어에 ‘착’하고 달라붙는다. (브러시) 2만3천5백원, (행어) 2만5천원.

피부가 유독 예민한 날
5. Beaudiani 페이셜 클렌징 패드
유아가 입으로 씹는다 해도 무해할 만큼 부드러운 원단으로 만든 클렌징 패드. 코코넛에서 추출한 자연 유래 계면활성제를 사용했으며, 세안 후에도 피부가 땅기지 않는다. 3천5백원.

클렌징할 힘도 없이 피곤한 저녁
6. Face Halo 페이스 헤일로 by 올리브영
세안제 없이 물만 묻혀 사용하는 신개념의 클렌징 퍼프다. 비밀은 머리카락 100분의 1 두께의 가느다란 마이크로파이버! 200번까지 재사용이 가능하다. 1만1천원.

‘개기름’ 공장 재개장?
7. Erborian 차콜 곤약 스펀지 모공 청정과 피지 케어에 탁월한 대나무 숯 성분을 듬뿍 넣은 천연 곤약 스펀지. 물에 불려 스펀지가 말랑말랑해지면 얼굴에 직접 대고 마사지할 것. 피부가 반질반질 매끈해진다. 1만1천원.

외박이나 여행 갈 때 필수템
8. Vely Vely 휘핑 버블 패드
메이크업 리무버, 폼 클렌저, 딥 클렌저까지 하나로 해결된다. 부드러운 순면 패드로 메이크업을 지운 뒤, 반대편 극세사 패드로 모공 속까지 깨끗하게! 낱개 포장이라 더 좋다. 2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