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가장 뜨거운 동시대의 아이콘 켄달 제너가 전설적인 사진가 패트릭 드마셀리에의 뮤즈가 되어 더블유 9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W cover_09_A
W cover_09_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