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희망을 함께할 이 겨울의 향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