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셉추얼한 스타일로 패션위크에 재미를 더한 파리의 패션 피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