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티스트 오스틴 토트가 보여준 미니 타투의 아름다움.

 

미국에서 아트 디렉터이자 포토그래퍼로 활동중인 오스틴 토트. 그가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한 타이니 타투(tiny tattoos) 시리즈는 최근 많은 해외 블로그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토트는 여자들이 좋아할만한 미니 타투와 그 작은 그림들과 너무나도 잘 어울리는 배경을 함께 한 장의 사진에 담아 새로운 예술 작품으로 탄생시켰다. 더 많은 작품은 아티스트의 인스타그램(@mrtott)과 홈페이지(www.tottphoto.com)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