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격적인 장마가 시작되기 전 당신이 준비해야 할 단 한가지

 

한동안 어찌나 메마른 땅이었는가. 가문 땅을 며칠 촉촉하게 적셔준 빗방울에 감사할 정도다. 하지만, 바짓가랑이와 양 어깨를 눅눅하게 만드는 장마가 코앞으로 다가왔으니 마냥 좋아할 일은 아니다. 당분간 계속해서 우산을 챙겨야 한다면, 남들보다 예쁘고 매력적인 걸로 준비해보자. 여기 우리 마음을 단번에 사로잡을 우산들을 소개한다. 올여름은 센스 있는 우산으로 빗줄기 사이를 지나다녀 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