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계의 패션 공작새들이 모여드는 파리 오트 쿠튀르. 스트리트 포토그래퍼 남작가가 에너제틱한 패션 신을 포착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