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아한 흑백의 팔레트와 건축적인 볼륨이 어우러진 발렌시아가의 룩은 극도로 정제된 세련된 아름다움을 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