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이 분다. 마음이 일렁인다. 배우로 성장한 슈퍼주니어, 동해의 가슴속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