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 KOREA가 직접 만난 피에르 가르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