짙은 어둠이 깔린 광야에서 오롯이 빛을 발하는 색의 섬광. 그 눈부신 찰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