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틱한 가을을 위한 꽃 향기 | 더블유 코리아 (W Korea)

로맨틱한 가을을 위한 향수 추천

2022-11-02T22:56:27+00:002022.10.08|BEAUTY, 쇼핑|

낙엽 지는 가을에도 꽃은 핀다. 선선해진 바람을 타고 온 가을의 꽃 향.

1. Kenzo 플라워바이겐조 앱솔뤼 오 드 퍼퓸 플라워바이겐조의 아이코닉한 다마스크 로즈 향이 더욱 드라마틱해졌다. 세계에서 가장 비싼 향신료로 금값과 견주어 ‘레드 골드’라 불리는 사프란을 첨가한 매혹적인 스파이시 플로럴 향. 50ml, 114천원대. 

2. Editions de Parfums Frederic Malle 포트레이트 오브 어 레이디 핸드크림 장미와 앰버, 파촐리가 어우러진 오리엔탈 로즈 향이 손끝에서 솔솔! 잔향이 오래 지속되는 퍼퓸드 핸드크림으로 영양이 풍부한 시어버터가 거친 손 피부를 촉촉하게 보호해준다. 100ml, 98천원. 

3. Penhaligon’s 루나 헤어퍼퓸 요정이 실재한다면 이런 향이 날까? 달빛 아래 팅커벨이 공기의 흐름을 따라 살랑살랑 춤추는 모습이 연상되는 여리여리한 향으로, 아르간 오일과 비타민 E가 손상된 모발을 복구해준다. 30ml, 75천원. 

4. Jo Loves 프레그런스 헤어 미스트 (튜베로즈) 판테놀 B5가 모발에 윤기를 더하고 향기를 지속시키는 수분 미스트. 브러시에 뿌려 빗질해보길. 튜베로즈와 일랑일랑, 재스민이 삼박자를 이룬 가벼운 향으로 생기와 활력을 충전해준다. 50ml, 89천원. 

5. Jo Malone London 잉글리쉬 페어 앤 프리지아 플루티드 보틀 에디션 코롱 가을에 유독 사랑받는 ‘잉글리쉬 페어 앤 프리지아 코롱’이 세로 홈이 새겨진 로맨틱한 디자인의 유리 보틀로 한정 출시됐다. 과수원에서 막 채집한 듯 신선한 배와 순수한 프리지어 꽃 향. 100ml, 211천원. 

6. Dior 라 콜렉시옹 프리베 코롱 블랑쉬 오 드 퍼퓸 사교의 장이자 문화의 중심지였던 베르사유 궁전의 화려한 정원이 연상되는 향. 생동감이 느껴지는 오렌지 블로섬과 파우더리한 바이올렛, 감미로운 앰버가 절묘하게 배합돼 우아한 품격을 드러낸다. 125ml, 35만원대. 

7. Tory Burch 수블림 로즈 오 드 퍼퓸 낭만적인 사랑을 표현한 향으로, 자칫 전형적일 수 있는 장미에 산뜻한 블랙커런트와 따뜻한 샌들우드로 반전 매력을 더했다. 살결처럼 보드라운 감촉의 무광 캡은 자꾸만 만지고 싶어질 것. 90ml, 15만원. 

8. Kilian 러브, 돈 비 샤이 헤어 미스트 센슈얼하고 달콤한 유혹의 향수, ‘러브, 돈 비 샤이’의 향을 그대로 담은 헤어 미스트로 모발이 찰랑일 때마다 향이 나부낀다. 노화와 탈모를 촉진하는 자외선으로부터 모발을 보호하는 보너스 기능도 있다. 50ml, 148천원대. 

9. Diptyque 오르페옹 솔리드 퍼퓸 일랑일랑과 장미, 시더우드, 주니퍼 베리가 조화를 이룬 파우더리한 플로럴 우디 향. 왁스 제형의 고체 향수로 맥박이 뛰는 부위에 발라 가까이에서 자신만의 향을 느낄 수 있다. 3g, 88천원. 

10. Givenchy Beauty 랑떼르디 오 드 뚜왈렛 관능의 대명사인 랑떼르디 라인에 추가된 신제품. 풍성한 플로럴 부케 향에 스모키한 머스키 레더가 더해져 깊고 중독적이다. 50ml, 12만원대. 

11. Chanel 코코 마드모아젤 바디 오일 호호바 오일이 피부를 촉촉하게 가꿔주는 보디 오일. 재스민과 로즈의 꽃 향에 오렌지, 파촐리, 베티베르가 어우러진 기품 있는 향으로 온몸에 부드럽게 스며든다. 200ml, 12만원. 

12. Caudalie 테 드 비뉴 프레시 프래그런스 거북하지 않게 살며시 다가오는 우아한 향수를 찾는다면 제격이다. 재스민과 머스크로 저물녘의 포도밭을 표현한 보랏빛 향기. 50ml, 45천원. 

13. Acqua Di Parma 매그놀리아 인피니타 오 드 퍼퓸 풋풋하고 청초한 분위기를 연출하고 싶다면 주목. 페미닌한 목련을 중심으로 칼라브리안 베르가모트와 오렌지, 레몬이 가미돼 기분 좋은 설렘을 불러일으킨다. 100ml, 33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