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0년대 오피스룩의 귀환 | 더블유 코리아 (W Korea)

90년대 오피스룩의 귀환

2022-10-05T16:02:37+00:002022.10.05|FASHION|

일상생활에서 즐기는 편안한 오피스룩

너도나도 즐겨 입는 요즘 오피스룩, 공통점은 90년대 바이브가 살아있는 실루엣이 많다는 것이다. 어깨 패드 볼륨이 그대로 살아있는 오버사이즈의 재킷, 스커트 셋업 슈트, 스쿨룩 무드를 겸비한 레트로 오피스룩 등등 보는 것만으로도 즐거운 2022년 버전 오피스룩은 어떤 매력이 있을까?

 

@hunterschafer

이번 시즌 오피스 룩에 가장 두드러지는 점은 단연 스쿨 걸 무드가 가미됐다는 점이다. 미우미우의 영향으로 허리 선 위로 댕강 잘린 크롭트 블레이저나 플리츠 스커트가 아주 큰 유행을 몰고 오면서 실루엣에 변화를 꾀한 것. S/S 시즌엔 베이지색을 주로 활용하는 게 강세였다면 쌀쌀해진 요즘 날씨엔 회색이나 검은색 등 어두운 컬러를 활용해 좀 더 무게감 있고 미니멀한 맛을 즐겨볼 것.

 

@kendalljenner

슈트 베스트의 유행은 올가을에도 계속된다. 셔츠나 터틀넥 등을 함께 입어도 좋지만 별다른 이너 레이어드 없이 블레이저나 레더 점퍼 등을 더해 매니시한 느낌을 드러내는 것도 좋은 방법. 넉넉한 핏의 슈트 팬츠나 와이드 진 등을 함께 매치하면 더욱 쿨한 90년대 분위기를 살릴 수 있다.

 

@sophiaroe

상하의는 물론 머플러까지 같은 컬러, 같은 소재의 셋업 슈트를 선택하면 훨씬 갖춰 입은 듯한 느낌을 주기 때문에 그 어느 때보다 멋스러운 오피스룩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이때 촌스러움과 세련됨을 판가름하는 한 끗 차는 바로 실루엣. 평소보다 두 사이즈 정도 크게 입은 듯한 오버사이즈를 골라 큼직하고 편안한 실루엣을 만들어보자.

 

@monpetitchuchu

오늘 입은 옷차림이 가장 트렌디해 보일 수 있는 방법은 요즘 가장 핫한 슈즈나 백을 활용하는 것이다. 아디다스 삼바 스니커즈라면 여전히 유효한 인기템. 어디에나 잘 어울리는 디자인이긴 하지만 레트로한 느낌의 슈트 룩에 니삭스와 함께 매치한다면 또 다른 개성을 발견할 수 있다.

 

@haileybieber

오피스룩을 편하게 입을 순 없을까? 정답은 간단하다. 나를 불편하게 만드는 요소를 일절 배제하는 것! 움직임에 전혀 불편함을 주지 않는 오버사이즈 재킷에 신발 등을 덮을 만큼 길고 큼직한 와이드 팬츠를 입고, 필요한 물건만 쏙쏙 넣어 다닐 수 있는 작은 사이즈의 가방만 있으면 될 일이다. 중요한 건 애티튜드. 헤일리 비버처럼 당당한 걸음걸이만 장착하면 이 구역 제일가는 멋쟁이가 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