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루클린 베컴과 니콜라 펠츠의 꾸안꾸 커플룩 팁은? | 더블유 코리아 (W Korea)

브루클린 베컴의 꾸안꾸 커플룩

2022-09-09T11:25:25+00:002022.05.20|FASHION, 트렌드|

요즘 가장 핫한 커플 브루클린 베컴과 니콜라 펠츠의 담백한 스타일링

2019년 10월부터 사랑을 키워 온 브루클린 베컴과 니콜라 펠츠. 올해 4월 결혼에 골인한 둘은 지금 가장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 특히 이 커플이 부러움을 사는 이유 중 하나는 자연스러운 커플룩 때문! 블랙 컬러와 데님 팬츠로 ‘꾸안꾸’ 스타일링을 연출한 사진들을 모아봤다.

2022년 5월 4일 통이 넓은 데님 팬츠에 각각 스웻 셔츠와 루즈한 블랙 니트 톱을 입은 브루클린과 니콜라. 니콜라의 룩은 1990년대 미니멀 스타일의 아이콘 캐롤린 베셋 케네디를 떠올리게 한다.

 

2022년 5월 마이애미에서 저녁 식사를 함께 한 둘. 니콜라가 입은 로우 라이즈 데님 팬츠는 그녀가 요즘 가장 자주 입는 아이템 중 하나다. 여기에 TPO에 맞춰 톱만 바꾸는 식인데 이날은 꽃 자수가 더해진 홀터넥 톱을 매치했다.

 

2022년 5월 결혼식 직 후 둘의 모습. 이 룩이야 말로 ‘꾸안꾸’의 정석이라고 할 수 있다. 화려한 아이템 없이 올 블랙을 맞춘 스타일링, 흰 티셔츠, 니트 등 심플한 아이템으로 조화를 맞췄다.

 

2021년 9월 비슷한 룩이 지난해 가을에도 포착됐다. 니콜라 펠츠는 샤넬의 트위드 재킷과 백으로 이전보다 좀 더 포멀한 무드를 자아냈지만 브루클린 역시 단정한 캐주얼 룩을 맞춰 둘 사이에 어색함이 없다.

2020년 3월 블랙 점퍼와 데님 팬츠로 룩을 맞춘 브루클린과 니콜라. 여기서 눈 여겨 둘 점은 둘이 똑같은 옷이 아닌 항공 점퍼와 레더 재킷, 다른 데님 팬츠로 스타일링 무드만 맞춘 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