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드는 계절 | 더블유 코리아 (W Korea)

물드는 계절

2021-11-08T23:04:40+00:002021.11.09|FASHION, 화보|

 색이 주는 기쁨과 희망. 이번 시즌을 물들인 긍정의 컬러 아나토미. 

오버사이즈 가죽 재킷은 9백59만원, 니트 톱은 2백79만원, 벌룬 스커트는 4백10만원, 부츠는 가격 미정, 모두 루이 비통 제품.

노란색 퍼 장식 코트는 가격 미정, 손정완 제품. 옷핀 모양 이어링은 1백38만5천원, 이어커프는 가격 미정, 모두 지방시 제품.

풍성한 시폰 드레스는 가격 미정, 디올 제품.

퍼 장식 블라우스는 가격 미정, 가죽 팬츠는 4백13만원, 퍼 장식 모자는 가격 미정, 선플라워 벨트는 1백17만원, 체인 벨트는 1백36만원, 초커는 2백42만5천원,
이어링은 1백87만원, 모두 생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제품.

핑크색 크롭트 트위드 재킷과 팬츠, 스팽글 슈즈는 가격 미정, 모두 샤넬 제품.

깃털 장식 드레스와 부츠는 가격 미정, 보테가 베네타 제품. 뱅글은 가격 미정, 엠포리오 아르마니 제품.

볼 장식 이어링은 56만5천원, 발렌시아가 제품. 입술과 귀의 이어커프는 가격 미정, 아르세닉스 제품.

컷아웃 장식의 테일러드 재킷은 3백39만5천원, 팬츠는 1백22만원, 웨지 슈즈는 1백43만원, 퍼 글러브는 1백33만원, 옷핀 모양 이어링은 1백38만5천원, 이어커프는 가격 미정, 모두 지방시 제품.

레이스 원피스와 스타킹은 가격 미정, 톰 포드 제품.

파란색 트위드 재킷은 4백30만원, 퍼 장식 스커트는 1백83만5천원, 은색 보디슈트는 1백26만원, 초커는 2백42만5천원, 이어링은 2백42만5천원, 체인 벨트는 1백36만원, 모두 생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제품.

파란색 오버사이즈 코트는 4백49만원, 가죽 펌프스 부츠는 2백30만원, 모두 프라다 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