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endi 2021 F/W Huate Couture Collection | 더블유 코리아 (W Korea)

Fendi 2021 F/W Huate Couture Collection

2021-07-09T18:08:04+00:002021.07.09|2021 F/W, COLLECTION TV, milan|

펜디 2021 F/W 오트 쿠튀르 컬렉션

킴 존스는 펜디 2021 F/W 오트 쿠튀르 컬렉션을 위해 로마 출신의 이탈리아 영화 감독 피에르 파올로 파졸리니(Pier Paolo Pasolini)에 시선을 고정시켰다. 파졸리니는 로마의 역사를 현대적으로 서술하는데, 현실을 그대로 반영하기도 하고 전체적으로 뒤틀기도 한다. ‘로마가 매혹적인 이유는 수많은 과거가 존재하기 때문이고, 내가 파졸리니에 이끌린 이유는 세상을 바라보는 그의 시각에서 영감을 받았기 때문이다. 그는 로마 역사에서 아웃사이더와 같은 존재지만, 동시에 끊임없이 자신의 이야기를 전하는 인물이다.’라고 킴 존스는 말한다.

이에 영화 제작자인 루카 구아다니노(Luca Guadagnino)가 파졸리니에 대한 자신만의 해석을 담아 패션 필름을 구성했다. 그는 현재의 순간을 세심하게 포착해내어, 과거가 곧이어 현재가 되고 함께 숨쉬는 모습을 그려낸다. 건축물의 아치를 적용한 힐, 이탈리아 대리석으로 수작업을 통해 만들어낸 주얼리, 조각상의 실루엣을 구현한 레이스 미니 드레스 등 룩과 여러 연령층의 모델들에게서 수많은 문화가 교차했던 고대 로마의 모습이 느껴진다. ‘당시 로마는 세상의 중심이었고, 당시에 그곳에 살았을 수많은 사람들, 그리고 현재 이곳에 살고 있는 모든 사람들과 함께하고 싶었다.’라고 말한 킴 존스. 로마의 과거와 미래를 동시에 관통하는 펜디의 정신을 느껴보시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