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1 S/S 브론징 메이크업

2011/05/30|

하얀 피부니까, 또는 태닝 피부니까 필요한 것이 바로 브론징 메이크업이다. 여름이면 어김없이 시작되는 브론징 메이크업, …

  • 1 경쾌한 프린지 장식의 가죽 숄더백은 란셀 제품. 65만9천원. 2 스티치 장식의 토트백은 프라다 제품. 1백50만원. 3 클래식한 디자인의 토트백은 디올 제품. 4백60만원. 4 화려한 패턴의 펀칭 장식 장지갑은 니나리치 액세서리 제품. 25만5천원. 5 매니시한 디자인의 옥스퍼드 슈즈는 로버트 클러제리 by 분더숍 제품. 85만원.

머리에서 발끝까지, 화이트 이슈

2011/05/30|

흰색이 무색무취의 색이라고 생각했다면 이번 시즌, 당신에겐 사고의 전환이 필요할 듯. 2011년 봄/여름 컬렉션에서 잘나가는 …

한 땀, 한 땀. 장인의 손길로 part II

2011/03/22|

거세게 불어닥친 미니멀리즘의 파고가 전통적인 오트 쿠튀르 컬렉션의 재편마저 요구하고 있다. 2011 S/S 시즌은 그 …

나처럼 입어요. 이렇게.

2011/02/28|

패션은 돌고 돈다지만 매 시즌 새로운트렌드는 탄생한다. 아이템을 창조하기보다는 기존의 것들을 새롭게‘ 조합’하는 방식으로신선함을 선사하기 …

의 2011 s/s 컬렉션 리포트. Part 1

2011/02/21|

패션 판타지의 집대성이라면 역시 파리, 상업적인 트렌드의 안테나인 밀란, 젊은 에너지를 원동력으로 현실적인 패션을 선보이는 …

2011 s/s 시즌 트렌드를 엿볼 수 있는 백스테이지와 코즈메틱 카운터

2011/02/07|

트렌드가 가장 먼저 탄생되는 곳 백스테이지부터, 화장대 위를 점령할 신제품이 진열되어 있는 코즈메틱 카운터까지. 이번 …

  • 핑크빛 스킨 톤은 BOBBI BROWN 팟 루즈 핑크 라즈베리를 사용한 것. 애시드 오렌지 립컬러는 MAC 프로 롱웨어 굿 탱고로 완성됐다.

눈이 시릴 만큼 선명한 컬러로 가득한 이번 시즌 뷰티 트렌드

2011/02/07|

몇 시즌째 스모키 일색이었던 잿빛 도시가 순식간에 눈이 시릴 만큼 선명한 컬러로 점령되었다. 한동안 무겁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