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신비로운 해체주의

2015/08/04|

지금 파리에서 가장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신인 디자이너를 꼽으라면, 단연 베트멍(Vetments)일 것이다. 프랑스어로 ‘옷’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