셔츠리스 슈트 스타일링 | 더블유 코리아 (W Korea)

격식 있게 벗어던지기

2020-02-17T15:22:55+00:002020.02.17|FASHION, 트렌드|

셔츠리스 슈트 스타일링

슈트 블레이저는 시즌 사랑받는 실용적 아이템이다. 특히 올봄에는 셔츠 없이 재킷만 단독으로 입는셔츠리스 슈트스타일링이 유행할 예감. 겨울이 숨어버리는 순간, 꽁꽁 싸맨 답답한 가슴을 활짝 열어줄 준비가 되었다면 시도해 만한셔츠리스 슈트스타일링 제안

자크뮈스: 포멀한 사이즈 블레이저 + 시스루 이너

누구보다 시스루와 레이스를 자유롭게 연출한 자크뮈스. 다양한 길이와 소재의 이너를 활용해 페미닌한 스타일링을 보여줬다. 봄을 알리는 섬세한 시스루 레이어드 스타일을 사이즈 블레이저와 함께 연출해 있겠다.

조여정: 화이트 슈트_ 마스크

View this post on Instagram

New mask fashion😐 #wmagazine

A post shared by 조여정 Cho Yeo Jeong (@lightyears81) on

봉준호 감독의 진행하에 탄생한기생충 연교 화보를 선보인 조여정. 군더더기 없는 화이트 슈트 스타일링이 그녀의 캐릭터를 돋보이게 한다. 시의적절하게도 연교의 독특함을 더해 주는 것은 마스크. 마무리로 화이트 스니커즈와 우아한 주얼리까지 더해 깨끗하게 흐르는 셔츠리스 슈트 룩을 완성했다.

카라 델레바인: 클래식 그레이 슈트

매번 누구보다 멋지게 슈트를 소화해 내는 카라 델레바인이 디올 참석에서 선택한 것은 클래식한 그레이 슈트. 과감한 스타일링의 포인트는 슬릭한 헤어와 얇은 목걸이, 시스루 브라 탑까지 누가 봐도 시원한 룩으로 등장했다.

알렉산더 맥퀸: 미니멀 쇼트 블레이저

A라인으로 퍼지는 실루엣의 쇼트 블레이저를 이너 없이 선보인 알렉산더 맥퀸. 차분한 헤어 스타일과 에스닉한 무드의 주얼리를 매치해 우아한 오피스 룩으로 손색없다. 무게감이 필요한 비스니스 미팅에도 적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