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닷속 물결이 일렁이는 듯, 예상치 못한 여름 향기가 코끝을 부드럽게 스친다.

기프티드-07_num
1. Aerin 히비스커스 팜 EDP
푸른 하늘 아래 부서지는 햇살과 맑은 해변, 만개한 야생화가 가득한 해변가에서 즐기는 달콤한 여름휴가를 연상시키는 향이다. 50ml, 15만원대.

2. Valentino 도나 로사 베르데
톱 노트에 위치한 진저와 베르가모트 때문에 처음에는 약간 톡 쏘는 느낌이 들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장미 향이 깊게 퍼지며 은은하게 마무리된다. 125ml, 16만4천원.

3. Creed 바이킹
베르가모트와 레몬, 핑크 페퍼의 가볍고 밝은 향에 로즈와 페퍼민트를 가미해 부드러움을 더하고, 샌들우드와 파촐리, 베티베르, 라벤더 앱솔루트를 추가해 강인하면서도 중성적인 느낌을 배가했다. 50ml, 39만8천원.

4. Louis Vuitton 르 주르 스 레브
동틀 무렵의 순간을 향으로 표현하기 위해 선택한 만다린에 부드러운 재스민 삼박을 더해 톡톡 튀면서도 은은한 향취를 자아낸다. 100ml, 35만원.

5. Lolita Lempicka 몽 오
블랙 베리의 싱그럽고 풍부한 과즙 향에 라즈베리 입사귀의 그린 노트와 캐머마일, 재스민, 아이리스, 화이트 머스크 향이 어우러지며 햇살 가득한 여름날의 오후를 떠올리게 한다. 30ml, 6만9천원.

6. Valmont 일 프로프모 플루 드 밤부 파우더리
플로럴 계열의 향수. 마치 바닷가를 거닐 때 코끝을 감싸는 공기 내음처럼 포근하면서도 편안한 향이 일품이다. 50ml, 가격 미정.

7. Atelier Cologne 아이리스 리벨
투명하고 가벼운 오렌지꽃 향이 지나면 아이리스와 가이악 우드의 묵직한 향이 체취에 남아 오래도록 코끝을 맴돈다. 100ml, 21만원대.

8. Tiffany & Co 티파니 오 드 퍼퓸
티파니 앤 코의 상징적인 다이아몬드 커팅을 오롯이 담아낸 향수병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만다린과 아이리스꽃, 파촐리 등 예상치 못한 노트가 뒤섞여 한없이 깨끗하다가도 어느 순간 우아한 관능미가 느껴진다. 75ml, 16만9천원.

9. Chanel Chanel 레 조 드 샤넬(파리-비아리츠)
바다에 뛰어드는 듯한 역동성과, 흠뻑 젖은 물의 느낌을 자아내는 향수. 125ml, 18만9천원.

10. Tom Ford Beauty 톰 포드 패뷸러스 오 드 퍼퓸
은은한 꽃향기에 레더 향과 통카 콩, 묵직한 앰버 등 생각지 못한 향취를 가미해 퇴폐적이면서도 럭셔리한 향을 완성해냈다. 50ml, 38만5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