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란바타르 시내를 종횡무진한, 더블유 촬영팀의 숨가쁘고 즐거운 비하인드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