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 햇살 아래, 찬란한 존재감을 드러낸 메탈릭 아이템들. 한껏 달아오른 록 페스티벌 현장부터 석양이 지는 로맨틱한 해안가에 이르기까지, 당신의 개성을 더욱 빛나게 해줄 파트너다.

1
1
 붉은색 글리터 프레임의 선글라스는 구찌 제품. 가격 미정.
2 캐주얼한 삭스 장식이 돋보이는 실버 앵클부츠는 펜디 제품. 1백36만원.
3 금빛 글리터 프레임의 선글라스는 생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제품. 가격 미정.
4 매듭 형태의 금빛 팔찌와 목걸이는 루이 비통 제품. 각 1백81만원, 1백22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