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라고 다 같은 빨간색이 아니며, 핑크와 오렌지 또한 그 안에 다양한 톤이 존재한다. 당신의 얼굴에만 조명 100개를 드리운 듯한 효과를 선물해줄 ‘톤차만별’ 립스틱을 모았다.1

1 Benefit 데아 리얼 더블 더 립(쥬시 베리)
물방울 모양의 팁이 입술산부터 아래 입술 라인까지 깔끔하게 표현해준다. 투 톤으로 나뉘어 있지만 톤 다운된 버건디와 퍼플이 미묘하게 섞여 발색돼 무난하게 사용하기 좋다. 1.5g, 2만8천원.

2 Hera 루즈 홀릭 슬릭(비잔티움 퍼플)
립라이너와 립스틱의 장점만을 결합한 매트 립스틱. 고딕 느낌이 물씬 풍기는 농염한 퍼플 컬러로 입술 라인을 꽉 채워 바르기보다는 입술 중앙 안쪽에 진하게 펴 바른 뒤 립 브러시를 이용해 바깥쪽으로 넓게 퍼트리면 부담스럽지 않게 소화할 수 있다. 1.8g, 3만5천원.

3 The Saem 에코소울 모션 립스(행 아웃)
핑크빛이 감도는 와인 컬러로 웜톤보다는 쿨톤 피부에 잘 어울린다. 입술에 바를 땐 쫀득하게 밀착되는데 시간이 지나면 벨벳처럼 매트하게 마무리된다. 2g, 9천원.

4 Missha 글램 아트 루즈 매트 레드 에디션(도로시 핑크)
매트하게 마무리되는 체리 레드 립스틱. 쨍한 핑크 톤이 많이 감돌아 까무잡잡한 피부보다는 하얀 피부에 매칭하기 좋다. 3.5g, 1만6천8백원.

5 Wakemake 립코스터 M(레드 로켓)
오렌지 톤이 감도는 레드 립스틱으로 바를 땐 부드럽게 발리는데 금세 보송하게 마무리된다. 레드 립스틱을 바르고 싶지만 피부에 노란 기가 돌아 주저하던 여성에게 권한다. 4.5g, 1만5천원.

6 Burberry 립 벨벳(루비)
톤다운된 레드 컬러가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낸다. 하얀 피부부터 까무잡잡한 피부 톤에 이르기까지 두루 잘 어울릴 만한 레드 립스틱이다. 3.5g, 4만2천원대.

7 VDL 페이스티벌 러브마크 립스틱 네온(만다리노)
생생한 네온 컬러가 입술에 생기를 더해준다. 단독으로 사용하기 부담스럽다면, 다른 컬러를 바른 뒤 덧바르면 한결 자연스럽다. 3.3g, 2만원.

8 Etude House 디어 마이 글라스 틴팅 립스 톡(애슬레저오렌지)
탱글탱글하고 볼륨감 넘치는 입술로 표현해주는 제품. 핑크보다는 오렌지 색감이 강한 코럴 컬러로 오렌지빛이 따뜻한 느낌을 부각해 노랗거나 까무잡잡한 피부 톤을 한 톤 밝혀준다. 3g, 8천원.

9 Guerlain 2017 썸머 컬렉션 키스키스 립스틱(오렌지 펩스)
붉은빛이 도는 자몽 오렌지색으로 피부에 바른 즉시 생기 있어 보인다. 노란 피부를 한 톤 밝혀 자연스럽게 피부 톤을 보정하는 효과가 있다. 3.5g, 4만5천원.

10 Tom Ford Beauty 립밤(크루징)
젤리처럼 촉촉한 제형의 컬러 립밤. 펄이 들어 있는 크림 타입 립스틱을 바른 것처럼 색이 꽤 선명하게 발색된다. 보이는 컬러와 달리 입술에 바르면 차분한 톤으로 연출돼 피부 톤에 관계없이 잘 어울린다. 2g, 3만9천원.

11 Estee Lauder 퓨어 컬러 러브 립스틱(레디컬 시크)
일명 ‘설리 컬러’로 입소문을 탄 화사한 핑크색 립스틱. 입술만 동동 떠 보이는 핑크가 아니라 얼굴을 화사하게 밝혀주는 핑크 컬러로 너무 어두운 피부 톤만 아니라면 무난하게 바르기 좋다. 3.5g, 3만원.

12 Clio 매드 매트 립(퍼키 로즈)
벨벳 파우더 캡슐을 함유해 촉촉하게 발리지만 보송하게 표현되는 반전 마무리감을 갖췄다. 채도가 높은 핑크 컬러라 밝은 피부에 잘 어울린다. 4.5g, 1만6천원.

3 MAC 스티브 J & 요니 P 립스틱(스포트라이트 미)
살굿빛이 살짝 감도는 누드 립스틱이라 피부 톤에 상관없이 잘 어울린다. 윤기가 도는 질감이라 누드 립스틱 특유의 텁텁한 느낌도 없다. 3g, 3만2천원.

14 Nars 립스틱(오르가즘)
반투명하게 마무리되는 촉촉한 제형으로 입술에 바르면 핑크색이 가미된 누드 베이지 컬러처럼 표현된다. 피부 톤이 밝은 여성에게 권한다. 3.4g, 3만7천원.

15 Shiseido 마끼아쥬
드라마틱 멜팅 루즈(PK722) 회색 톤이 가미된 핑크 컬러. 누디한 컬러를 사용할 때는 입술 각질에 신경 써야 하는데, 이 제품은 오일 성분 덕에 입술에 녹아드는 듯 밀착돼 걱정할 필요가 없다. 4.1g, 3만6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