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시대 여성의 마음을 사로잡는, 특별한 취향을 가진 스타일리스트 최경원의 비밀 프로젝트가 공개됐다.

그녀가 상상하는 여성의 ‘아침과 밤’ 테마를 녹인 아밤(AVAM)은 공식 론칭 전부터 인스타그램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자유분방한 패션을 제안하는 아밤(AVAM)은 심플하고 실용적인 첫번째 에디션 ‘토스트백’을 공개했고,  리빙 & 라이프 스타일을 제안하는 아밤아파트멍(AVAMAPPARTEMENT)은 장바구니로도, 데일리백으로도 사용할 수 있는 캔버스 소재의 ‘텀블러백’을 소개했다. ‘차 안에 커피 텀블러를 꽂아 놓을 수 있는 가방이 있었으면 좋겠다’는 발상에서 나온 흥미로운 텀블러 백과 도회적인 매력을 지닌 토스트 백은 모두 5월 초 공식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