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이 오는 길목에서, 이번 시즌 10개의 아우터를 입고 볕이 좋은 곳을 찾아다녔다.

눈부신 하루

반짝이는 색실과 금실 등을 수놓은 브로케이드 재킷이 레트로풍 열기를 타고 돌아왔다.

강렬한 색상 대비가 눈에 띄는 더블브레스트 브로케이드 재킷은 구찌 제품. 5백98만원.

강렬한 색상 대비가 눈에 띄는 더블브레스트 브로케이드 재킷은 구찌 제품. 5백98만원.

미묘한 체크
프라다의 깅엄 체크와 시몬 로샤의 글렌 체크, 로지 애술린의 타탄 체크 등 다양한 체크무늬의 활약.

톤다운된 색 조합과 두꺼운 커프가 세련된 느낌을 주는 재킷은 로지 애슐린b y 분더샵 제품. 가격 미정. 모자는 헬렌 카민스키 제품. 46만원.

톤다운된 색 조합과 두꺼운 커프가 세련된 느낌을 주는 재킷은 로지 애슐린b y 분더샵 제품. 가격 미정. 모자는 헬렌 카민스키 제품. 46만원.

클래식 , 그 이상
어깨 견장과 더블 버튼, 건 플랩 등 트렌치코트의 원형을 벗어난 각진 어깨, 오버사이즈 형태의 트렌치코트가 각광받는다.

푸른색 블라우스는 96만5천원, 커다란 어깨가 포인트인 트렌치코트는 3백5만원, 흰색 부츠는 가격 미정. 모두 발렌시아가 제품.

푸른색 블라우스는 96만5천원, 커다란 어깨가 포인트인 트렌치코트는 3백5만원, 흰색 부츠는 가격 미정. 모두 발렌시아가 제품.

청춘의 열병
빈티지한 페인팅과 뾰족한 스터드 장식 등 과감한 얼굴을 드러낸 데님 재킷을 시도해볼 것.

소매 라인과 어깨 전체를 스터드로 장식한 데님 재킷은 구찌 제품.4 백98만원.

소매 라인과 어깨 전체를 스터드로 장식한 데님 재킷은 구찌 제품.4 백98만원.

젊음의 열기
이번 시즌 바이커 재킷은 길이는 짧게, 라펠은 넓게, 소매는 넉넉한 디자인이 세련된 느낌을 준다.

부드러운 가죽 바이커 재킷은 6백60만원, 흰색 시스루 보디슈트는 3백60만원, 앵클부츠는 가격 미정. 모두 루이 비통 제품.

부드러운 가죽 바이커 재킷은 6백60만원, 흰색 시스루 보디슈트는 3백60만원, 앵클부츠는 가격 미정. 모두 루이 비통 제품.

우아한 로브
지중해와 카리브해에서의 휴식을 꿈꾸는 당신에게 어울릴 모피 로브, 여름에도 멋지다.

다양한 컬러 블록으로 이루어진 보드라운 모피 로브는 미우미우 제품. 가격 미정.

다양한 컬러 블록으로 이루어진 보드라운 모피 로브는 미우미우 제품. 가격 미정.

스포티즘을 타고
알렉산더 왕, 메종 마르지엘라 등 스포티즘 무드를 탐색한 디자이너들이 이번 시즌 길이가 짧은 아노락 점퍼를 내놓았다.

경쾌한 색으로 면을 분할한 점퍼는 베르사체 제품. 가격 미정.

경쾌한 색으로 면을 분할한 점퍼는 베르사체 제품. 가격 미정.

소매를 잘라
슬리브리스 롱 재킷은 티셔츠와 블라우스 등 어떤 것을 매치하느냐에 따라 다양한 스타일로 연출할 수 있다.

지퍼와 단추 장식의 슬리브리스 코트는 지방시 제품. 가격 미정.

지퍼와 단추 장식의 슬리브리스 코트는 지방시 제품. 가격 미정.

꽃밭에서
따뜻한 계절의 특권, 화사한 꽃무늬 재킷은 옷차림에 경쾌한 리듬을 부여한다.

입체적으로 꽃을 수놓은 재킷은 3.1 필립 림 by 분더샵 제품. 1백만원대. 커팅이 과감한 검은색 보디슈트는 루이 비통 제품. 가격 미정. 슬링백 슈즈는 셀린 제품. 가격 미정.

입체적으로 꽃을 수놓은 재킷은 3.1 필립 림 by 분더샵 제품. 1백만원대. 커팅이 과감한 검은색 보디슈트는 루이 비통 제품. 가격 미정. 슬링백 슈즈는 셀린 제품. 가격 미정.

클래식의 유산
시간이 흘러도 변함없이 멋진 가죽 코트는 매 시즌 선보이는 클래식 아이템이다.

두꺼운 지퍼로 포인트를 준 카키색 가죽 코트는 토즈 제품. 9백50만원

두꺼운 지퍼로 포인트를 준 카키색 가죽 코트는 토즈 제품. 9백50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