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버리 서울 플래그십에서 스페셜 오더가 가능한 쿠튀르 케이프 전시가 개최되었다.
썸네일지난 15일 저녁, 영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 버버리(BURBERRY)의 ‘더 케이프 리이매진드(THE CAPE REIMAGINED) 전시 오프닝을 축하하기 위한 행사가 청담사거리에 위치한 버버리 서울 플래그십 스토어에서 열렸다.


올해 초, 버버리 2017년 2월 쇼 피날레에 최초로 공개된 케이프는 지난달 런던 메이커스 하우스에서 열린 ‘헨리무어: 인스퍼레이션 & 프로세스 (HENRY MOORE: INSPIRATION & PROCESS)’ 전시의 일부로도 선보였다. 각각의 케이프는 유니크한 공정과 버버리 아카이브의 요소들을 참고해 버버리의 런던 아틀리에에서 수작업으로 완성되었다. 모든 케이프는 각각의 이름을 가지고 있을 뿐만 아니라 스페셜 오더가 가능하다.


더 케이프 리이매진드’는 2017년 2월 쇼 피날레의 한 파트로 처음 소개된 리미티드 에디션 케이프를 큐레이티드 버전으로 선보이는 전시로  서울을 시작으로 밀라노, 상하이, 로스앤젤레스, 두바이, 뉴욕, 홍콩 그리고 도쿄 등 다양한 도시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는 최지우, 이상윤, 이동욱, 이연희, 엑소 카이를 비롯해 500여명의 게스트가 참여해 자리를 빛냈다. 특히, 쿠튀르 케이프 전시와 더불어 기념 촬영이 가능한 헨리 무어의 스튜디오와 작품 무드에서 영감 받아 재연한 포토 부스 및 포스터 월 설치물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한편, 15일에 열린 오프닝 행사를 시작으로 선별된 22개의 한정판 메이드 투 오더(MADE-TO-ORDER) 쿠튀르 케이프를 선보이는 이번 전시는 3월 16일부터 26일까지 11일간 청담사거리에 위치한 버버리 서울 플래그십에서 일반인들에게 공개된다.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8시 사이에까지 방문하면 무료 관람 가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