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위크의 시작과 함께 폭설이 쏟아진 뉴욕. 영하의 날씨에도 스타일만은 살아있는 패피들의 스트리트씬을 포토그래퍼 구영준이 담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