춥고 서늘한 공간에 홈 퍼퓸으로 향기로운 생기를 불어 넣어 보자. 버버리 홈 컬렉션의 ‘홈 앤 리넨 미스트’는 촉촉한 잔디향이 나는 듀이 그라스 향과 신선한 영국 장미향이 나는 잉글리시 로즈 두 가지 향이 있어 취향에 따라 고를 수 있다. 딥티크의 ‘오 도미노떼’는 섬유는 물론이고 침구류, 의류, 커튼에 직접 뿌리거나 섬유 유연제처럼 사용할 수 있다. 물론 피부에 사용해도 된다. 우아한 장미향이 남아 기분 전환에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