벨라 하디드와 그녀의 크루인 엘사 호스크, 헤일리 볼드윈, 지젤 올리베이라, 에밀리 라타이코프스키가 코끝 시린 추위를 떠나 지상낙원, 바하마 섬으로 떠났다. 전용기를 타고 크루즈 여행에 나선 그녀들의 모습이 매우 즐거워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