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미로운 파스텔 톤과 펑크 정신의 만남! 음유시인 하이더 애커만(HAIDER ACKERMANN)이 선사하는 네오 펑크 판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