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가 구영준의 렌즈에 포착된 역동적이고 위트 있는 패션 모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