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격적으로 파리지엔 스타일을 만끽할 수 있었던 파리 패션위크의 둘째 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