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시즌에는 고민 없이 마카롱 같은 파스텔, 커피 같은 카멜 컬러를 선택할 것.

1. CHANEL 풍성한 깃털 장식이 달린 파스텔컬러 페도라. 가격 미정.

2. PRADA 네오프렌 소재의 싱그러운 살굿빛 재킷. 가격 미정.

3. FENDI BY SAFILO 지그재그 모양의 안경다리가 인상적인 캐츠아이 선글라스. 54만원.

4. BALENCIAGA 타조가죽과 소가죽의 질감 차이가 돋보이는 큼직한 사각 토트백. 3백만원대.

5. FENDI 가방에 달려 있는 알파벳 밍크 퍼 키링. 85만원.

6. COS 곧게 떨어지는 라인이 멋진 하늘색 크롭트 팬츠. 17만5천원.

7. PRADA 핑크, 화이트, 글리터 디테일 가죽이 층을 이룬 메리제인 펌프스. 가격 미정.

1. CHANEL 퀼팅 디테일 굽이 인상적인 핑크색 트위드 부츠. 가격 미정.

2. BALENCIAGA 타조가죽 소재의 민트색 미니 체인 백. 가격 미정.

3. LINDA FARROW BY HANDOK 파스텔 핑크 프레임과 고양이의 귀를 형상화한 금속 장식의 조합이 멋진 선글라스. 48만원.

4. CHANEL 팔에 볼륨이 들어간 섬세한 꽃자수 장식 터틀넥 니트. 가격 미정.

5. PRADA 가방 안에 가방이 들어 있는 듯 디자인된 베이비 핑크색 미니 토트백. 6백60만원.

6. GUCCI 퍼 트리밍과 리본 장식이 돋보이는 사랑스러운 시폰 플리츠 드레스. 5백31만원.

7. COS 깔끔하게 주름이 잡힌 통이 넓은 7부 팬츠. 13만5천원.

8. DIOR 앙증맞은 진주가 포인트로 장식된 핑크색 가죽 팔찌. 가격 미정.

9. MANOLO BLAHNIK 화려한 중세풍 주얼 장식을 모티프로 한 살구색 새틴 펌프스. 1백59만원.

1. FENDI 큼직한 단추와 주머니가 특징인 구조적인 디자인의 베스트. 3백18만원.

2. GUCCI 클래식한 무드를 강조할 수 있는 모직 소재의 베레. 31만원.

3. FENDI 갈색과 하얀색의 배색이 멋진 7부 팬츠. 가격 미정.

4. SAINT LAURENT 금색 로고 버클이 큼직하게 들어간 사각 숄더백. 2백83만원

5. GUCCI BY SAFILO 동그란 렌즈와 레오퍼드 패턴의 안경테가 어우러진 복고풍 선글라스. 50만원대.

6. PRADA 매끈한 가죽의 광택이 고급스러운 버클 장식 앵클부츠. 가격 미정.

1. JILSANDER 간결한 디자인의 갈색 모직 코트. 가격 미정.

2. A.P.C 매끈한 가죽의 결이 돋보이는 토트 겸 숄더백. 79만9천원.

3. MINE 스웨이드 소재의 플레어 미니스커트. 45만원.

4. ETRO 서로 다른 형태의 지그재그 패턴을 조합한 빈티지 무드의 베스트. 92만원.

5. GUCCI 클래식한 홀스빗 로퍼를 변형시킨 캥거루 퍼 장식 슬리퍼. 87만원.

6. BURBERRY 풍성한 프린지 장식이 달린 모직 소재의 체크 머플러. 1백만원대.

7. ESCADA 길고 슬림한 실루엣의 클래식한 갈색 체크 코트. 2백90만원대.

8. LOUIS VUITTON 가죽과 골드 디테일의 조합이 고급스러운 아일린 가죽 뱅글. 80만원대.

9. BURBERRY 브랜드의 시그너처 패턴이 들어간 캔버스 소재의 버킷백. 1백만원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