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016 S/S 맨즈 웨어 컬렉션을 뜨겁게 달군 요상망측한 볼거리들!

Gucci

‘FUCKING YOUNG!’ 기름기 살짝 돌던 섹시한 마초는 온데간데없고, 앳된 모습의 보이스카우트들이 가득했던 확 바뀐 구찌를 보고 사람들이 수군거렸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Comme des Garcons

유럽의 법관들이 쓰는 가발을 형광색으로 만들어 비틀고, 건축적으로 높이 세워 완성했다. 15년 넘게 꼼데가르송과 일하고 있는 헤어 아티스트 줄리앙 디스의 작품!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Thom Browne

일본에서 받은 영감을 테일러드 수트에 풀어낸 톰 브라운! 잘 빠진 수트보다 눈에 먼저 들어온 건 바로 어정쩡한 워킹을 만들어준 게다 슈즈!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Julien David

신개념 메이크업 마스크 등장! 얼굴이 그려진 얇은 샤를 씌운 줄리앙 데이비드. 덕분에 쇼를 준비하는 시간은 반으로 줄었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Hood By Air

갈 때까지 가보자? 후드 바이 에어의 기이한 옷과 절묘하게 어우러진 개구기, 그리고 어린 소녀들의 플라스틱 헤어핀!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