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같이 더운 날이면, 더위에 지쳐 커피만 홀짝홀짝 들이킬 테지만, 카페인에 의한 갈증은 나를 더욱 애태울 뿐. 건강한 습관, 차(茶)를 즐기자.

 

가만히 서있기만 해도 더운 요즘에는 계속해서 아이스커피에 손이 가지만, 마실수록 갈증만 더해지니 지칠 수밖에 없다. 갈증 악순환의 울타리에서 헤어 나올 수 있는 방법은 커피 대신 차(茶)와 친해지는 것. 

 

시간과 상황 따라 계속 바뀌는 신체 리듬을 위해 골라 마실 수 있는 다양한 종류의 티 패키지 세트가 등장했다. 가벼운 아침을 열 수 있는 모닝 티 3종, 여유로운 오후에 어울리는 애프터눈 티 3종, 달콤하게 하루를 마무리하는 디카페인 이브닝 티 3종까지 공차(Gongcha)가 선보이는 버라이어티 10종 티백 세트라면 커피 없이도 시원하고 건강하게 여름을 날 수 있을 것이다. 이제 커피는 과감히 던져 버리고 다양한 향의 차를 음미하며 건강하게 여름을 나자.